블루문인베스트는 유치권에 대한
분석적·공격적·창의적 해법을 끊임없이 연구합니다.
김회장의 비판과 독설 김회장의 기독론 김회장의 일상과 에세이 김회장의 법학논쟁  전체보기
제목 수도꼭지와 메카니즘 등록일 2019-05-26 15:10:15

옛날에 물이 귀한 사막지대에 사는 한 가족이 프랑스의 어느 도시에 여행을 와서 호텔에 머무른 적이 있다.


이들은 도시 곳곳에서 수돗물이 나오고, 물이 풍부한 것으로 보고, 감탄을 금할 수 가 없었다.


그런데, 여행 마지막 날 비행기 시간이 가까워 오는데, 아들이 보이지를 않았다. 애타게 찾다가 결국 아들을 화장실에서 발견했는데,


아들은 그 화장실의 수도꼭지를 떼어내려고 안간힘을 쓰고 있었다.


그러자, 화가 난 아버지가 버럭 소리를 질렀다, "비행기 놓치겠다 이눔아 왜 그렇게 수도꼭지를 붙잡고 있는 거냐?"


" 이 수도꼭지를 가져가게요, 이것을 가져가서 우리나라에서도 매일 매일 목욕을 즐기려고요"


============================================================================================================



표면적으로 물은 수도꼭지 에서 나오는 것 같으나, 실제로 물이 나오기 위해서는 그 수도꼭지 뒤에 취수장, 정수시설부터 도시전체에 이르는 배관시스템까지 거대한 메커니즘이 있어야 한다.


이 아들에게는 그 수도꼭지가 무슨 마술처럼 보였을 것이다.


블루문 투자자들이 지금까지 받아간 연 40%~150% 수익들도 그냥 보면, 

단순히 돈만 넣었다가 대환대출 등으로 연 40%의 이익이 붙어서 나오는 것 같지만, 그 이면에는 유치권 물건 등의 특수권리분석, 출구전략분석, 대환대출액 분석, 현장조사업무, 가치평가업무, 경매절차상 발생할수 있는 절차법상 리스크의 대비, 현장관리, (잔여공사가 있을 경우)잔여공사 및 준공업무,인허가분쟁가능성에 대한 대비, 경락잔금대출을 누구명의로 받을 것이냐의 채무명의문제 해결, 기타 민원문제 해결 등 무수히 많은 유기적 메카니즘이 작동하고 있고,

한편, 유치권을 깨뜨리는 권리분석도 겉보기엔 단순해 보이지만, 건설공정 및 잔여공사비조사, 법률관계분석, 점유자들 변천사에 대한 검증, 기타 증거수집업무, 이해관계인 인터뷰 업무 등 수많은 업무들이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결론을 도출한 결과, 어렵게 유치권이 깨지고, 위 수익률이 나오는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블루문의 투자자들은 모두 강의에 참석하고 최소한의 학습은 해가면서 투자를 해야만 한다는 것이다. 그냥 거저먹는 돈이 아니라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수돗물이 왜 나오는지 그 메카니즘에 대하여 전혀 모르면서, 단순히 수도꼭지에서만 물이 나온다고 생각하고 투자하는 투자자들에게는 취수과정과 정수과정, 수돗물 운송과정 등에 여러 가지 변수가 생겼을 때, 이를 설명하고 이해시키기란 너무나 어렵기 때문이다.


위 수도꼭지를 떼어가려고 했던 아들입장에서 보면, 수돗물이 일시 단수되거나, 수도관이 파열되어 보수를 해야 하거나, 갑자기 가뭄이 들거나 홍수 장마 와서, 일시적으로 취수장의 취수원에 문제가 생겨서 수돗물이 한두 달 늦게 나올 수도 있는 상황에 대해, 아무리 설명을 해도 전혀 이해하지 못할 것이다. "복잡한 이야기는 듣기 싫고, 아무튼 왜 수도꼭지를 가져왔는데, 수도꼭지에서 물이 안 나오냐" 면서,"수도꼭지가 불량품"이라고, 환불해달라고 때를 쓸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메카니즘과 그 작동원리에 대한 이해가 전혀 없는 투자자들에게 메카니즘의 작동원리를 설명하면서 "이번 채무인수방식진행과정에서 배당이의신청이 들어와,경락잔금대출로 잔금을 내야 하므로, 전체적으로 투자금회수시점이 약 2개월정도 지연되게 되었습니다.. 절차상의 문제로 늦어진 것일 뿐, 본인의 등기와 재산권에는 아무 문제가 없습니다"라고 어떻게 설명할 방법이 없다... 참으로 난감한 것이다 



블루문의 모든 투자자들은 부디 편하게 돈만 벌어간다고 생각지 말고, 학습을 하고 공부하는 자세를 유지하면서,

즉, "공부와 투자를 병행하는 것이 블루문 투자의 본질"이라는 인식을 가졌으면 좋겠다.




  • thumb_up
    6
  • thumb_down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567-87-01124   |   대표이사 임정헌
07320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로 8, 여의도파크센터 B동 3401호 (여의도동)
대표전화 02-552-3666   |   팩스 02-552-0666   |   E-mail bluemoon_invest@naver.com

블루문인베스트는 투자원금과 수익을 보장하지 않으며,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모두 투자자에게 있습니다.
Copyright ⓒ Bluemoon Invest Co.,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