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문인베스트는 유치권에 대한
분석적·공격적·창의적 해법을 끊임없이 연구합니다.
CI
행운의 상징, 블루문
일반적으로 블루문은 한 달에 보름달이 두 번 뜰 때, 나중에 뜨는 달을 일컫습니다. 한때 블루문은 중세시대 기독교적 세계관과 결합해 ‘배신자 보름달(belewe moon)’이라 불렸는데, 여기서 belewe는 ‘배신하다’라는 뜻을 가진 고어로, 의미는 희석되고 발음만 남아 blue로 와전되었다는 설이 유력합니다. 상식적으로 한 달에 한 번만 떠야 하는 보름달의 규칙을 ‘배반’했다고 여겼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이는 관념적인 사고에 서 비롯된 것으로, 블루문 현상 자체는 태양력과 달의 삭망주기의 오차로 인해 3년마다 나타나는 희귀한 현상이기 때문에, 최근 미국을 포함한 서양에서는 블루문에 소원을 빌거나, 보는 것 자체를 행운으로 여기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를 포함한 동양에서는 달을 신성하게 여겨 정월대보름이나 추석을 성대히 기념합니다. 특히 강강술래 노래나 달타령 민요 속에 등장하는 보름달은 사랑하는 사람과 오래도록 살고 싶은 이상적인 공간으로 그려집니다. 이렇듯 풍요와 번영을 상징하는 둥글고 꽉 찬 보름달처럼, 저희 블루문인베스트의 로고는 고층빌딩과 어우러진 달이 또 다른 보름달과 교차하는 형태로 디자인하여, 저희를 찾아주시는 모든 분들의 성공과 행운을 기원하는 마음을 담았습니다. 또한 저명도에서 사용될 로고는 보름달의 실루엣을 살려, 수학기호 무한대(∞)의 형태가 되도록 디자인하여, 높은 수익률과 더불어 무한 성장하고자 하는 블루문인베스트의 의지를 반영하였습니다.
미래에 대한 희망적인 계획이나 구상을 청사진(靑寫眞)이라고 표현하듯 파란색은 희망의 이미지를 담고 있습니다.
블루문인베스트는 고객과의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위해 전통적으로 신뢰, 믿음과 성공, 안전을 상징하는 파란색을 로고컬러로 설정하였습니다.
그중에서도 불길한 것으로부터 인간의 건강과 생명을 보호해주며 평화를 가져온다고 여겼던 사파이어의 블루컬러를 메인으로, 차분하고 조화로운 느낌을 주는 보조색채를 구성하여, 신뢰를 바탕으로 고객자산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기업이미지를 담고자 하였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567-87-01124   |   대표이사 임정헌
07320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로 8, 여의도파크센터 B동 3401호 (여의도동)
대표전화 02-552-3666   |   팩스 02-552-0666   |   E-mail bluemoon_invest@naver.com

블루문인베스트는 투자원금과 수익을 보장하지 않으며, 투자손실에 대한 책임은 모두 투자자에게 있습니다.
Copyright ⓒ Bluemoon Invest Co., Ltd. All rights reserved.